Life

YG PLUS주가 급등...‘빌보드 1위’ 고맙다! 블랙핑크

김진아 기자
2022-09-27 17:37:01
네이버 'YG PLUS' 증권 정보 캡쳐

YG PLUS 주가가 급등했다.

2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YG PLUS(와이지플러스) 주가는 전 거래일 대비 645원(13.86%) 오른 5300원에 장을 마쳤다. 이날 YG PLUS는 거래량도 14,974,128주로 큰폭으로 증가했다.

이는 블랙핑크가 빌보드차트 1위를 기록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투자자들의 매수세가 늘어 주가가 큰폭으로 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YG 엔터테인먼트 소속 걸그룹 블랙핑크의 정규 2집 '본 핑크(Born Pink)'가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1위에 올랐다. 

블랙핑크가 미국 빌보드 200 정상에 오른데 이어 글로벌 200에서도 1∙2위를 동시에 석권, 전 세계 그룹 및 여성 아티스트 신기록을 썼다.

26일(현지시간) 미국 빌보드는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9월 16일부터 22일까지 데이터를 집계한 주요 차트 순위를 먼저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정규 2집 타이틀곡 ‘Shut Down’과 선공개곡 ‘Pink Venom’은 빌보드 글로벌 200(Billboard Global 200)에서 각각 1위, 2위를 차지했다. 빌보드 글로벌에서도 같은 순위를 기록했다.

빌보드 글로벌 200은 세계 200여 지역에서 수집된 스트리밍과 음원 판매량(다운로드)을 토대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매기는 차트다.

빌보드는 "‘Shut Down’이 일주일 간 스트리밍 1억 5280만 회, 음원 판매량(다운로드) 1만 7000건 이상을 달성, 이번주 가장 높은 수치로 1위에 올랐다"며 “‘Pink Venom’은 9월 3일 차트서 첫 진입 기록 1위를 시작으로 5주째 톱 5를 유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간 빌보드 글로벌 200차트서 1위와 2위를 동시에 차지한 것은 그룹, 여성 아티스트를 포함해 블랙핑크가 처음이다. 빌보드는 “블랙핑크가 이례적인 대 성과를 세웠다. 전 세계 솔로 아티스트까지 통틀어 봐도 드레이크와 해리스타일스에 이은 세 번째”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뿐만 아니라 정규 2집 타이틀곡 ‘Shut Down’은 메인 차트인 ‘핫 100’서 25위에 올랐다. 팀 통산 11번째 ‘핫 100’ 진입이자 K팝 걸그룹 최다 차트인 기록이다.

한편, YG PLUS는 음반 및 음원 유통과 음악서비스, MD제조 및 유통, 광고대행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라이프팀 기사제보 life@bntnews.co.kr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