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장난스런 키스' 김현중, 백승조 완벽 빙의 '연기 호평'

2010-09-03 15:30:44

[조은지 기자] 김현중이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장난스런 키스’ 2회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안방극장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해 ‘꽃보다 남자’로 지후선배 신드롬을 불러일으켰던 김현중은 ‘장난스런 키스’에서 외모, 실력, 재력 3박자를 골고루 갖춘 초절정 완벽 엄친아 ‘백승조’를 연기, 여성 시청자들의 가슴에 다시 한 번 ‘백승조 신드롬’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2일 방송된 ‘장난스런 키스’ 2회에서 김현중은 자신의 집으로 들어와 살게 되면서 껌딱지 처럼 붙어 다니는 하니와의 본격 동거생활이 공개됐다. 따뜻하게 맞아주는 부모님과는 달리 동생 은조와 함께 시작한 하니를 향한 소소한 공격들은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늘상 까칠하기만 하던 승조가 늦은 밤 집 앞 골목에서 바바리맨과 마주친 하니를 구해주는 장면은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데 충분했다. 또한 승조 어머니 금희(정혜영 분)로부터 승조의 어린 시절 비밀을 알게 된 하니가 시험 공부를 도와줄 것을 요구하자, 어쩔 수 없이 한 책상에 앉아 시험공부를 하면서 한 걸음 더 가까워진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1회보다 훨씬 더 승조다워졌다”, “현중오빠 백승조로 완벽 빙의된 것 같아요”, “김현중은 독설도 매력 만점! 싱크로율 200%”, “까칠함 뒤에 숨겨진 자상함에 마음이 설렌다. 다음 회가 기대된다”라는 반응을 보이며 연기에 대한 호평과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색적인 전개와 영상미, 연기자들의 신선한 연기로 화제가 되고 있는 MBC ‘장난스런 키스’는 매주 수목 밤 9시55분에 방송된다. (사진출처: MBC '장난스런 키스' 캡처)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김민종-강타, SM전세기서 스튜어드로 1일 알바한 사연?
▶ 윤종신, 정우성과 싱크로율 80% '안면인식 결과 화제'
▶ '제빵왕 김탁구' 긴장감 최고조, 시청률 48.2% 기록
▶ 제시카 고메즈 '눈빛으로 말하는 그녀의 황금몸매'
▶ 유노윤호-김범-빅뱅-한채영-박시후-이다해, 드라마 ‘하루’ 동반 출연

▶ 댓글 달고 '아베다' 데일리 헤어 리페어 트리트먼트 공짜로 받기~
▶[이벤트] 록시땅 '화장품 이름'을 지어 주세요~!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