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기은수, 황보·유지애 소속 케이플러스와 전속계약 체결

송미희 기자
2022-09-26 15:15:40
사진제공: 케이플러스 

배우 기은수가 케이플러스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케이플러스 측은 26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기은수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연기에 대한 열망과 다채로운 분위기를 갖춘 그녀와 동행하게 되어 반갑다. 앞으로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발산할 수 있도록 든든한 동반자로 함께할 것"이라 전했다.

배우 기은수는 2016년 데뷔 이후, 영화 '영희'를 비롯해 '하고 싶은 아이', '호루라기', '압구정 리포트'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해 착실하게 경험을 쌓아왔다.

또 KBS 단막극 '렉카'와 ''모단걸', 카카오TV '빌린 몸' 등의 드라마, 연극 '안네의 일기', '모두가 나의 아들', '유츄프라카치아' 등 연극까지 활동폭을 다각화하며 스크린과 브라운관, 무대까지 모두 아우를 수 있는 배우로 성장하고 있다.

특히 기은수는 총 누적 조회수 3억 4천, 구독자 수 100만 명에 달하는 유튜브 웹드라마 채널 '짧은 대본' 시리즈 중 '남녀사이친구', '습관적 끼 부림' 편의 히로인 '은수' 역으로 분해 출연하는 장면마다 구독자들의 시선을 끌어당긴 바 있다.

그뿐만 아니라, 기은수는 10월 10일 까지 공연되는 연극 '관객모독'의 '현실' 역을 맡아 동일 배역을 맡은 배우들 중 최연소로 캐스팅되어 배우로서 역량을 증명하고 있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청초한 이미지와 자연스러운 연기력으로 존재감을 선명하게 시키는 기은수가 케이플러스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만큼 앞으로 어떤 활약으로 대중들에게 다가갈지 기대지수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기은수가 함께하게 된 케이플러스는 모델 배윤영, 혜박, 박경진, 이승찬, 클로이 오, 김설희 등을 비롯해 방송인 황보, 유지애, 여연희, 배우 신지훈, 스포테이너 김하늘 등이 소속된 종합 미디어 엔터테인먼트사로 소속된 아티스트들의 끼와 재능을 파악해 연예계, 예술계뿐만 아니라 다방면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고 있다.

송미희 기자 tinpa@bntnews.co.kr
연예팀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