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열혈 아빠’ 안재욱 “뭐 하고 놀지 매일 고민”...오은영 놀이 비법 대공개

송미희 기자
2023-01-24 19:06:32
사진제공: ENA ‘오은영 게임’

ENA와 오은영 박사가 함께하는 초특급 놀이 처방전 ‘오은영 게임’에서 모든 육아인의 고민인 ‘놀이’에 대해 오은영 박사가 개념부터 설명한다. 이어 아이의 균형 있는 발달을 위한 놀이 비법을 공개한다.

오늘(24일) 첫 방송될 ‘오은영 게임’에는 안재욱, 정준호-이하정, 인교진-소이현, 문희준-소율, 이대호가 자신의 아들 또는 딸과 동반 출연한다. 국내 최초 우리 아이 놀이 튜토리얼을 찾은 ‘셀럽’ 부모들은 “부모 입장에서 어떻게 놀아줘야 하는지 진짜 고민이 된다”며 놀이가 항상 고민임을 토로했고, 오은영 박사는 “아이를 키우면서 고민이 없을 수 없고, 걱정이 없다는 건 있을 수 없는 일이다”라며 부모의 걱정은 당연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이들과 동반 출연을 결심한 패널들은 각자의 육아 고민을 털어놓았다. 1남1녀를 둔 정준호-이하정 부부는 “성별이 다른 아이의 교육을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이다”라고 전했다. 두 딸의 부모인 인교진-소이현 부부역시 “아이의 연령에 맞춘 놀이가 있을지 궁금하다”라며 성별은 같지만 연령도 성향도 다른 자매의 육아에 대해 궁금해 했다.

은퇴 후 과거보다 아이들과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전 야구선수 이대호는 “아이가 좋아하고 아이에게 좋은 그런 놀이가 있을까?”라며 아이와 제대로 놀아주기 위한 열정에 불타올랐다. ‘열혈 아빠’ 안재욱도 “오늘은 또 뭐 하고 놀지 매일 고민이다”라며 어려움을 전했다. 소율-문희준 부부는 “어떤 식으로 놀아야 우리 아이가 행복하게 자랄 수 있을까”라며 아이에게 도움이 되는 놀이법을 궁금해했다.

이들의 고민에 오은영 박사는 “놀이란 성장 발달에서 생기는 외부의 자극과 정보를 이해해가는 과정이다”라며 “아이의 발달 영역들이 고루 발달하도록 도와주는 것이 놀이”라고 설명을 시작했다. 

모든 육아인의 목마름을 해소해 줄 오은영 박사의 놀이 비법은 오늘(24일) 밤 8시 30분 ENA에서 첫 방송되는 ‘오은영 게임’에서 공개된다. 

송미희 기자 tinpa@bntnews.co.kr
연예팀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