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뉴스

형지I&C YEZAC, 트렌디한 색감&소재 활용해 쿨한 여름 셔츠 선보인다

박찬 기자
2022-06-08 12:43:00
[박찬 기자] 본격적으로 시작된 여름, 시원하면서 멋스러운 패션 아이템을 찾고 있는 이들에게 예작이 셔츠 스타일링을 추천했다.
통기성이 좋은 여름 최적의 소재인 린넨과 시어서커는 무더운 날씨에도 스타일리시함은 살리면서 쾌적한 착용감으로 여름 필수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는 시점. 특히나 관리가 편하고 통기성이 좋고 시원한 점 덕분에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고 있다.
아울러 패션 전문기업 형지 I&C(형지아이앤씨, 대표 최혜원)의 프리미엄 남성 브랜드 YEZAC(예작)은 편안한 착용감과 시원한 소재의 셔츠를 선보이고 있어 소비자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자사의 린넨 셔츠는 부드러운 파스텔컬러의 하늘색, 민트, 핑크, 바이올렛 총 4가지 색상으로 구성되었으며, 린넨과 폴리에스테르를 믹스한 소재로 가볍게 떨어지는 실루엣이 고급스러운 무드를 선사한다. 린넨 특유의 부드러운 소재는 움직임으로 생긴 주름이 자연스럽고 멋스럽게 보여 쿨한 스타일링 연출이 가능하다.
좀 더 캐주얼하게 연출하고 싶다면 시어서커의 쾌적함과 통기성이 좋으면서 멀티 스트라이프, 휴양지에 입기 좋은 블루 컬러의 셔츠를 추천한다. 베이직한 셔츠에 과하지 않은 포인트를 더해 트렌디하면서 셔츠 하나만으로 경쾌한 느낌을 낼 수 있고, 편의성이 좋아 활용도 높은 캐주얼 셔츠다.
형지I&C 디자인 팀은 ”예작 셔츠는 가볍고 쾌적한 소재로 클래식하면서 캐주얼한 스타일링 연출이 가능하고 활용도가 높아 더운 여름시즌 많은 남성들이 찾은 아이템”이라며 “선택의 폭이 넓은 예작 셔츠로 클래식한 룩부터 캐주얼한 룩까지, 감각적인 여름 패션을 선보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사진제공: 형지 아이앤씨 YEZAC(예작))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