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아이템

롱패딩 비켜! 숏패딩 전성시대

정혜진 기자
2021-11-23 14:25:00

[정혜진 기자] 뉴트로 열풍으로 인해 숏패딩 역시 계속해서 인기를 끌고 있다. 보온성과 활동성,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은 숏패딩의 인기는 올해도 이어질 전망.
편안하면서 스타일리시한 ‘컴포트 아이템’, 숏패딩. 에슬레저 룩부터 클래식한 느낌까지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겨울 필수템인 ‘숏패딩’을 더욱 멋스럽게 착용하고 싶다면 셀럽들의 스타일링을 눈여겨보자.
숏패딩을 이용하여 개성 넘치는 윈터 룩을 선보인 티파니 영, 예리, 아이린, 효민. 자칫 동네 마실 패션처럼 보일까 겁나는 패린이라면 이들의 데일리룩을 참고하여 올겨울 숏패딩에 도전해보자.
tiffanyyoungofficial

레이어드 스타일로 힙한 숏패딩 룩을 선보인 티파니 영. 그는 화이트 컬러의 후드 숏패딩 속 티셔츠와 볼레로 카디건을 레이어드한 뒤, 카디건과 같은 올리브 컬러의 가방으로 포인트를 줘 경쾌하고 화사한 윈터 룩을 완성했다.
yerimiese

분위기 있는 복고풍 힙한 숏패딩 룩을 연출한 레드벨벳 예리. 가죽 배색이 돋보이는 숏패딩에 데님 스키니진을 착용한 그는 웨스턴 부츠와 베레모로 성숙하고 시크한 스타일리시한 무드를 연출했다. 캐주얼 대명사인 패딩을 여성스럽게 입고 싶다면 예리처럼 부츠와 모자로 포인트를 주는 걸 잊지 말자.
ireneisgood

아이린은 보기만 해도 활력 넘치는 스포티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블랙 숏패딩과 함께 바이크 팬츠를 매치하여 스타일리시한 에슬레저 룩을 완성! 게다가 헤어 리본으로 포인트를 줘 사랑스러움까지 더했다.
hyominnn

패딩의 변신은 어디까지일까. 효민은 브라운 컬러의 숏패딩을 이용하여 청순하면서도 세련된 룩을 보여줬다. 캐주얼한 오버핏 패딩과 긴 각선미가 돋보이는 블랙 원피스를 조화롭게 매치하여 꾸안꾸 정석 패션을 선보인 것. (사진출처: 티파니 영, 예리, 아이린, 효민 인스타그램)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