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김제동, 장가갔으면 하는 연예인 1위…김국진 2위, 배용준 3위 기록

2011-01-20 21:33:23

[연예팀] 개그계 노총각 김제동이 '2011년 꼭 장가를 갔으면 하는 연예인' 1위로 꼽혔다.

여성 포털 이지데이의 'TV 연예' 코너에서 실시한 2011년 장가를 꼭 갔으면 하는 연예인?'이란 설문에서 개그맨 김제동이 52%로 과반수가 넘는 높은 지지를 받으며 1위를 차지했다.

올 해 38세가 되는 김제동은 개그맨 뿐만 아니라 '7일간의 기적', '밤이면 밤마다' 등 많은 TV프로그램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김제동 토크 콘서트'를 전국구로 진행하고 있다.

김제동을 이어 개그맨 김국진이 10%로 2위를 배용준이 8%로 3위를 기록하고 그 뒤로 탤런트 김민종과 가수 김장훈이 각 각 4%(49명) 동률로 다음 순위를 이었다.

이 외에도 송승헌, 이병헌, 신현준, 김원준, 윤정수, 소지섭, 김종국, 토니안, 김현철, 지상렬 등 대표 노총각 연예인 15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했다.

한편 설문에 참여한 네티즌들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연예인들이 모두 결혼했으면 하는 바램을 전했으며, 한 네티즌은 "김제동씨 정말 참하고 착한 아내 만났으면 좋겠어요"란 따뜻한 격려를 보내기도 했다.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현빈 엄마 박준금, 설 특집 '동안선발대회' 출연! 현빈 엄마 피부나이는?
▶카라 니콜어머니, 트위터 글삭제 ‘이유는?’
▶샤이니 종현, 발목 수술 ‘성공적’ 재활 들어가
▶이윤미 '딸바보' 입증! 네티즌 "딸 유라 아빠 주영훈 붕어빵이네~"
▶방통심의위 '시크릿가든' 장시간 걸친 키스장면 선정성 경고!
[이벤트] 연인들을 위한 특별한 데이트코스를 무료로 즐기자!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