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안선영, 독설로 터닝 포인트의 계기 만들어줘 훈훈한(?) 독설가 인증!

2011-01-10 14:32:06

[연예팀] 오는 10일 월요일 밤 12시 첫 방송되는 뷰티모델 선발 프로그램 ‘터닝 포인트’ 진행에 미녀 MC 안선영이 독설가로 변신해 화제다.

'터닝 포인트'는 외적인 변화는 물론 내적인 삶의 변화를 꿈꾸는 여성들을 위한 뷰티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이번 오디션에 수많은 지원자가 몰려 뜨거운 경합을 벌였다.

인생의 터닝 포인트를 간절히 원하는 1,000여 명의 지원자들은 예상보다 더욱 쟁쟁한 미모와 실력을 갖춰 심사위원들을 놀라게 했다.

청주 얼짱으로 유명한 방시현, 김연아 닮은꼴, 현직 리포터로 활동하고 있는 지원자 등 출중한 미모를 선보인 지원자들과 중학교 음악교사, 여자 축구부 감독 부인 등 남다른 사연을 가진 지원자들이 참여해 접전을 펼쳤다. 특히 미수다(미녀들의 수다)에 출연 중인 독일 엄친딸 마리연과 미녀 개그우먼 정경미가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MC 강지섭(탤런트), 고영욱(가수), 김숙(개그우먼), 김태훈(팝칼럼니스트)으로 구성된 연예인 심사단의 1차 오디션을 거쳐 MC안선영(개그우먼), 채한석(스타일리스트), 고은경 대표(㈜케이플러스 미디어), 김세라 이사(굿스킨 랩스)가 참여한 전문가 심사단의 2차 오디션을 통해 29명의 지원자를 선발하였으며 3차 심층 오디션을 통해 이들 중 도전자 7명을 최종 선발하였다.

안선영은 오디션에 참여한 지원자들의 모습을 보며 "10년 전 평범한 삶을 살다 갑자기 연예인으로 터닝 포인트 한 인생 선배로서 한 편으로 마음이 짠하지만 그만큼 진실한 충고를 해줄 것이다"며 MC로써의 각오를 보였다.

특히 한 도전자에게 안선영이 "떨어지더라도 여기 참여한 것 자체가 터닝 포인트가 될 것이다. 붙는다면 다른 도전자보다 더 많이 노력해야 할 것"이라며 따뜻하면서도 엄중한 충고를 하자 갑자기 눈물을 보여 오디션 장을 당황케 하기도 했다. 지원자는 안선영의 말 자체가 터닝 포인트의 계기가 된 것 같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최종 우승자 1인에게는 상금 천만 원과 굿스킨 랩스 모델의 기회가 주어지는 MBC every1 '터닝 포인트' 오디션 현장은 1월10일 밤 12시 첫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몸짱' 개그맨 허경환 '허닭' 닭가슴살 사업 "6개월간 닭가슴살에 몰두해"
▶'시크릿가든' 옥에티, 김주원 글씨가 틀리다?
▶유이 "화장 할 때나 안할 때나 팀 내 외모순위는 3위" 당당 고백
▶김지연-이세창 부부, 딸과 함께 "안재모 결혼식 축하 하러 왔어요~"
▶김아중 '싸인' 속 거지컷 헤어스타일로 털털한 캐릭터 어필 성공!
▶[마지막찬스] 정품 화장품을 무료로 테스트 해보자!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