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뉴스

미란다 커가 선택한 커밍스텝, 완판 행렬이어가…

2010-11-23 10:18:02

[패션팀] 미샤(대표 신완철)의 커밍스텝의 행보가 심상치 않다. 론칭 3개월만에 조닝 매출 상위권에 오르며 빠른 속도로 파워를 키워가고 있는 것.

이 브랜드는 갤러리아백화점 압구정점 영캐주얼 조닝에서 11월2주차 기준 매출 1위로 떠올랐다. 10월에 9000만 원으로 2위를 고수했던 커밍스텝은 본격적인 겨울 시즌에 접어들며 판매에 가속도가 붙었다.

갤러리아백화점 압구정점 영 캐주얼 조닝에서 11월2주차 기준 매출 1위로 떠올랐다. 10월 9000만 원으로 2위를 고수했던 커밍스텝은 본격적인 겨울 시즌에 접어들며 판매에 가속도가 붙었다.

롯데백화점 본점, 현대백화점 중동점에서도 월 매출 1억 원 이상을 달성하며 신장세를 보였으며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또한 첫 달 대비 200% 신장한 9000만 원의 성과를 나타냈다.

이는 모던한 뉴욕 감성을 표현한 상품과 소비자들과의 밀접한 관계를 위한 온, 오프라인 연동 마케팅에 의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미니멀한 케이프 코트는 2주 빠른 선 출고, 셀러브리티를 통한 홍보 등을 통해 4차 리오더까지 진행되며 완판 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커밍스텝은 올해 9개점에서 43억 원의 매출을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기사제공: 패션비즈 신영실 기자]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 영국 신사의 베스트 BEST 스타일링?
▶ 올 겨울 패셔너블하게 패딩 즐기는 법
▶ ‘원장님표’에 이어 ‘에디터표’ 브랜드가 뜬다
▶ 올 겨울 자유로운 매리 '보헤미안 스타일' 유행!
▶ [★★스타일] 서인영, 그녀의 변신은 무죄
Mobile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