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김현중 “9월을 싸가지 없는 달로 만들겠다” 폭탄 선언(?)

2010-08-06 17:55:18

[박영주 기자] '섹션TV 연예통신'이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장난스런 키스'의 포스터 촬영에서 세 주인공 김현중-정소민-이태성을 만났다.

'꽃보다 남자' 이후, 김현중의 첫 작품인 '장난스런 키스'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또한 인기리에 종영한 '살맛납니다'의 이태성과 '나쁜남자'의 신예 연기자 정소민의 색다른 연기변신이 세간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랜만에 교복차림으로 나타난 세 배우는 서로 장난을 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포스터 촬영은 진행되었다.

섹션과의 인터뷰에서 김현중에게 극중 캐릭터에 대한 질문을 건네자, 김현중은 "까칠한 까칠남이다! 한마디로 싸가X가 없다"고 말하며 "9월을 싸가X없는 달로 만들겠다"는 엉뚱한 발언까지 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극중 하니(정소민)의 일편단심 민들레로 나오는 이태성에게 여자 주인공인 정소민의 매력이 뭐냐고 물으니 "눈이 항상 부어있어 예쁜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또 다른 동료 배우의 폭탄 발언이 이어졌다. "이태성 씨는 정소민 씨가 본인의 눈두덩이랑 닮아서 좋지만, 극중에서 정소민이랑 이어지면 2세의 부은 눈두덩이가 걱정되어 안 된다고 말했다"고 폭로해 사람들을 폭소케 했다.

김현중이 출연한 작품의 첫 신이 모두 키스신이었던 에피소드와 드라마 '장난스런 키스'의 흥미진진한 이야기는 6일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공개된다. (사진출처: MBC)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gogogirl@bntnews.co.kr

▶ 한지혜, 현직 검사 예비신랑과 9월 결혼
▶ 신봉선 "'우리 봉선이'라는 블로그 들어갔더니 사납게 생긴 개 나와"
▶ '아테나' 차승원, 냉철한 카리스마 '손혁' 완벽 빙의
▶ 구지성 "성형한 건 사실이지만 7번까지는 아니에요"
▶ '9년 열애' 양현석-이은주 커플, 5일 득녀!
▶[B2Y 이벤트] 헤어 스타일러 사고 화장품 공짜로 받자~!
▶ 연극 '말괄량이 길들이기' 공짜로 보자!


Mobile 보기